군산 신흥동 일본식 가옥(구 히로쓰 가옥)은 일제강점기 포목점을 운영하던 히로쓰 게이사브로가 지은 주택으로, 이 주택이 위치한 신흥동 일대는 일제 강점기  군산시내 유지들이 거주하던 부유층 거주 지역이었다. 

 

이 곳은 많은 영화의 촬영장소로도 유명한데, 장군의 아들, 바람의 파이터 등이 이 주택에서 촬영되었으며, 2005년 6월 18일 등록문화재 제 183호로 등록되었다.

 

(구)히로쓰가옥은 목조 2층 건물로 벽체는 심벽에 목재 비늘판벽과 회벽으로 마감하였고, 지붕은 박공지붕과 합각지붕에 기와를 얹어 마감하였다. 자연석을 깐 기단뒤에 방형 초석이 놓이고 그 위에 가느다란 사각기둥이 세워져 지붕가구가 짜여진 방식이다. 현관부분의 지붕은 박공지붕과 모임지붕 형식인데 처마 밑에 함석판을 덮은 차양이 덧달아져 있고 2층 부분의 지붕은 합각지붕 형식으로 처리되었는데 전면에 부섭지붕이 달려 있다.

 

무료관람.

 

매주월요일은 개방하지 않음.

지도 신흥동일본식가옥.jpg

동국사를 보고 다시 올라갔던 길을 되짚어 나와 길을 건너 직진후 첫번째 길에서 좌회전후 계속 직진하면 '여미랑'이 나오고, 여미랑을 지나 계속 올라가면 왼쪽에 '여흥상회'가 보이면 왼쪽으로 꺾어 보면 신흥동일본식 가옥이 나온다.

 

신흥동 일본식 가옥은 군산 시간여행마을에서 온전히 볼 수 있는 일본식 가옥일뿐만 아니라, 가끔이기는 하지만 내부관람을 할 수 있기도 하다.

 

2018년 11월 25일까지 주말에 한해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개방하고 있다. 내부를 볼 수 있는 기회는 많지 않다. 이번기회에 내부관람을 할 수 있으므로 적극적으로 보도록 하자,

 

내부가 좁아 일시에 많은 인원이 들어갈 수 없고, 문화해설사가 내부를 보면서 자세히 설명을 하는 방식으로 진행하기 때문에 개방시간 이전에 도착해 기다려야 한다. 

*지도를 누르시면 상세지도를 볼 수 있습니다

아리랑인력거 예약.jpg
내이버이미지.jpg
블로그썸네일.jpg
facebook-android.png-225.jpeg
유튜브.jpg